UPDATE 2023.02.09 Thu.

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 '앙코르 해동' 개최…"무료관람"

11월 26일 토요일, 해동문화예술촌 오색동에서 선보일 예정

기사입력 : 2022-11-24 17:01:32
center
11월 26일, 담양군 해동문화예술촌에서 '앙코르 해동' 공연이 열린다 (사진제공 = 담양군)
[빅데이터뉴스 김궁 기자]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개최하는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11월 공연이 해동문화예술촌에서 열린다.

이달 26<Dear Bach>는 해동문화예술촌 마당에서 펼쳐지는 클래식 공연으로, 광주전남의 명실상부한 전문음악단체인 광주챔버오케스트라 팀이 무대를 준비한다.

2022년 새롭게 준비한 바로크 프로젝트 디어 바흐<Dear Bach>에서는 바흐의 대표작들을 선별하고 바흐의 모든 작곡 양식을 총 망라해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윤성근(바이올린), 나인국(첼로), 송애리(오보에), 이주혜(플루트) 10명으로 구성된 본 공연은 현악 앙상블의 매력과 다양한 악기들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공연은 무료관람이며, 자세한 사항은 담양군문화재단 홈페이지와 해동문화예술촌 소셜미디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궁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