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3.01.29 Sun.

G마켓, "엔데믹 첫 연말 앞두고 ‘겨울 의류’ 판매 급증"

기사입력 : 2022-11-18 10:12:07
center
추워진 날씨에 '겨울 의류' 판매 급증 / 이미지 제공 = G마켓
[빅데이터뉴스 최효경 기자]
코로나19 이후 주춤했던 겨울 의류 판매가 올들어 크게 늘어났다.

18일 G마켓에 따르면 최근 한 달간(10/12~11/13일) 전년 같은 기간 대비 겨울 의류 판매 신장률을 분석한 결과 전체적으로 고른 신장세를 보였다.

특히 엔데믹 첫 연말을 맞아 추운 날씨에도 외출이 활발해져 멋내기 좋고 활동하기 편리한 짧은 기장의 아우터와 함께 코디하기 좋은 부츠가 많이 팔렸다.

먼저 ‘브랜드 여성의류’ 판매가 78% 신장했는데, 그중 겨울 대표 패션 아이템인 코트 판매가 56% 증가했으며, 하프코트(43%), 퍼/모피코트(60%)가 잘 팔렸다. 멋과 방한 모두 챙길 수 있는 무스탕/가죽자켓과 퍼 베스트 판매 역시 각각 75%, 45% 증가했다.

바람막이, 집업, 패딩/다운점퍼는 각각 100%, 98%, 45% 늘었다. 아우터 안에 매치할 수 있는 베스트/패딩조끼(90%)도 많이 찾았다.

‘일반 여성의류’ 판매도 80% 증가한 가운데, 자켓/코트/패딩(136%)이 많이 팔렸다. 사파리/야상점퍼(67%), 후드집업점퍼(50%) 등 아우터 수요도 높다.

‘남성의류’ 판매량 역시 전체적으로 72% 상승했으며, 가디건/니트/조끼가 124%, 가죽자켓/무스탕이 116%로 크게 늘었다. 후드/집업점퍼는 53%, 패딩점퍼와 바람막이점퍼는 각각 60%, 80% 올랐다. 패션을 한층 살려줄 블루종/항공점퍼는 3배 이상(233%) 증가세를 보였고, 코트는 68% 상승했다. 브랜드 남성의류 역시 2배 가까이(95%) 늘며 모직자켓(345%), 폴라니트(177%), 패딩/다운코트(112%) 등의 판매가 크게 증가했다.

G마켓 관계자는 “연말을 맞아 겨울 외출복 등 패션 수요가 전체적으로 크게 늘었으며 특히 쇼트패딩이나 하프코트, 점퍼 등 짧은 기장의 아우터가 트렌드로 떠오르는 추세”라고 전했다.

최효경 빅데이터뉴스 기자 bdchk@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