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0.06 Thu.

국토안전관리원 "스마트 건설안전 장비 활용도 높인다"

기사입력 : 2022-08-05 10:23:48
center
스마트 안전장비 설치모습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국토안전관리원(원장 김일환, 이하 관리원)은 지난해 스마트 안전장비를 지원한 부산·경남지역 12개 건설현장 중 공사가 끝난 5곳의 장비를 새로운 현장으로 이전 배치하여 장비 활용도를 높였다고 5일 밝혔다.

스마트 안전장비는 건설 근로자들의 안전을 위해 첨단기술로 제작한 지능형(AI) CCTV 등을 말한다. 관리원은 지난해 시범 실시한 스마트 안전장비 지원사업을 통해 부산(2개소)과 경남(10개소)지역의 중·소규모 건설현장에 지능형 CCTV, 붕괴·변위 위험 경보장비, 충돌·협착 방지장비 등을 무상으로 지원했다.

관리원은 이들 장비가 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고 건설현장의 지원 요청이 이어짐에 따라, 올 상반기부터 공사가 마무리된 부산 민락동 등 5곳의 장비를 새로운 곳으로 이전 배치했다.

영남지사 오영석 지사장은 “건설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도록 공사가 완료되는 곳의 안전장비는 최대한 신속히 새로운 현장으로 이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