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4 Sun.

해남군, 전복·어류양식장 고수온 피해 선제 대응 나섰다

기사입력 : 2022-06-29 15:33:34
center
해남군 여름철 고수온 양식수산물 피해 예방 활동 모습 (사진제공 = 해남군)
[빅데이터뉴스 김궁 기자]
해남군이 여름철 고수온으로 인한 양식수산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고 29일 밝혔다.

올해 여름 해양 기상은 북극 이상고온에 따른 기압계 정체로 폭염 일수가 증가해 평년대비 1내외 높은 수온이 전망되면서 7월 중·하순부터 고수온 현상이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해남군은 관내 전복 해상가두리 53개소와 어류 육상양식장 14개소 등 양식업 종사 어업인을 대상으로 고수온기 양식방법별 양식장 관리요령을 지도하고, 고수온 대응을 위한 장비 등을 점검하고 있다.

또한 고수온 피해 예방을 위한 차광막, 액화산소 등 기자재 6,600만원, 양식 어류의 활력 강화를 위한 면역증강제 2,000만원, 재해로 인한 경영불안 해소를 위해 양식수산물 재해보험료 24,000만원을 지원하며 고수온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양식수산물 재해보험의 어업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지방비 지원율을 30%에서 40%로 늘리고 어업인 부담율은 20%에서 10%로 줄여 보험 가입률을 높일 계획으로 어가 경영안정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수온으로 인한 양식수산물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고수온 발생 전후 적절한 사육 관리 및 단계별 어장관리가 필요하다.

고수온 대비 수온·용존 산소량 등에 대한 어장 점검과 양식생물 동태 점검, 사육밀도 조절 및 산소 공급량 증대 조치, 선별·이동 금지 등 스트레스 최소화, 사료공급량 감소 또는 공급을 중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군 관계자는 고수온 대비 선제적 대응 체계 구축으로 양식수산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어업인들도 양식수산물 입식 신고 및 재해보험 적기 가입은 물론 양식수산물 밀식 방지 및 먹이 공급량 조절 등 양식장 관리에 신경 써줄 것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김궁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