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광역시장, "한국당 5.18진상 규명에 적극 동참" 촉구

기사입력 : 2019-04-10 11:22:24
center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이용섭 광주시장이 자유한국당은 5.18진상 규명에 적극 동참할 것을 촉구 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10일 성명을 통해 80년 5.18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이 공군 수송기로 시체를 운반했다는 군의 비밀문건이 공개된 것과 관련해 "신군부의 천인공노할 만행에 150만 시민은 충격과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이시장은 "행불자들을 찾기 위해 20년 동안 11번이나 암매장 발굴조사를 진행했지만 단 한구의 시신도 찾지 못한 상황에서 진상규명의 당위성이 더욱 명백해졌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는 자유한국당이 조사위원을 재추천하지 않고 있어 수개월째 위원회조차 꾸리지 못한 채 표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자유한국당이 조사위원을 재추천하지 않고 있어 수개월째 위원회조차 꾸리지 못한 채 표류하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은 행방불명된 가족을 찾기 위해 40여년 동안 전국 방방곡곡을 찾아 헤매는 가족들의 고통을 헤아려 올바른 역사관과 전문성을 갖춘 조사위원을 재추천해 5‧18진상규명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이 시장은 "철저한 진상조사와 책임자 처벌만이 무고하게 희생당한 오월 영령들의 한을 풀고 미완의 역사에 진정한 마침표를 찍는 유일한 길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강조했다.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