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8 Thu.

서울신라호텔, 호캉스 고객 위한 가을 수영 11월까지 연장 운영

기사입력 : 2022-09-28 10:21:16
center
가을 어번 아일랜드
[빅데이터뉴스 이수현 기자]
가을 정취와 수영을 즐기려는 이용객들이 늘며 가을 수영의 인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서울신라호텔은 야외 수영장 어번 아일랜드의 가을 시즌 이용객이 지난 2020년부터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이며, 올해는 작년 가을 시즌 대비 이용객 수가 3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쾌청한 날씨에 32~34℃ 온수풀에서 수영을 즐길 수 있는 이색 경험이 고객에게 어필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이러한 추세에 맞추어 서울신라호텔은 가을 수영을 즐기는 호캉스 고객들을 위해 야외 수영장 ‘어번 아일랜드’를 오는 11월 30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매년 3월 오픈하는 ‘어번 아일랜드’는 기온에 따라 10월까지 운영했지만, 올해는 히팅존을 확대하여 연장 운영을 하게 된 것이다. 또한 온수풀과 풀사이드 온열 선베드까지 모두 전면 가동하여, 이용객이 따뜻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서울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는 최고 32~34℃의 따뜻한 야외 온수풀로 운영되며, 메인 및 키즈 풀 근처에는 온열 선베드를 든든히 갖춰 체온을 유지할 수 있다. 특히, 히팅존은 풀사이드 근처에 24좌석이 마련되어 있으며, 선착순으로 무료 이용 가능하다.

프라이빗하게 수영을 즐기고 싶은 고객에게는 ‘카바나’를 추천한다. 특히 온열기가 설치된 패밀리 카바나는 전용 수영장 ‘플런지 풀(Plunge Pool)’이 별도로 마련되어 있다.

이수현 빅데이터뉴스 기자 suhyeun@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