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1 Thu.

11번가, 기업 성장 기여 9개 혁신팀에 총 1억 1,000만원 상금 전달

기사입력 : 2022-09-21 09:49:15
center
11번가가 구성원 참여형 포상제도 ‘Winning11’을 통해 상반기 탁월한 성과와 새로운 도전, 혁신을 통해 사업 성장에 기여한 9개 사례를 선정하고, 총 1억1,00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지난 20일 서울 중구 11번가 사옥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수상팀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빅데이터뉴스 최효경 기자]
​11번가(사장 하형일)가 구성원 참여형 사내포상제도 ‘Winning11(위닝 일레븐)’을 통해 올해 상반기 탁월한 성과를 내고 새로운 도전, 혁신을 통해 사업 성장에 기여한 9개 사례를 선정하고, 총 1억1,00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고 21일 밝혔다.

11번가가 올해 처음 도입한 ‘Winning11’은 팀/프로젝트/TF 단위의 성과 사례 발굴과 추천, 투표까지 구성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포상제도로, 지난 8월부터 모두 20개 성공사례가 후보에 올라 총 833명의 11번가 구성원들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를 통해 최종 9개 사례가 선정됐으며 지난 20일 금상(1팀)에는 3,000만원, 은상(8팀)에는 각 1,000만원을 수여했다.

‘Winning11’의 첫 ‘금상’은 11번가가 지난 6월 새롭게 오픈한 ‘Apple 브랜드관 성공적 구축’ 사례가 차지했다. Apple 정품 익일배송을 통한 디지털 카테고리의 성장동력을 확보했다는 성과가 주목받았다. ‘Apple 브랜드관’ 오픈 직후인 7월, 목표 대비 거래액 초과 달성 및 20대 고객 유입 비중 증가 등 Apple과의 성공적인 협업 시너지를 내고 있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은상’에는 △e커머스 ‘마이데이터 사업권 취득’ △라이브커머스 ‘LIVE11’ 사업영역 확대로 상반기 누적 시청 수 736% 증가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 플랫폼 효율화로 고객 유입 및 재구매율 증가 △직매입 기반의 리테일 사업 활성화 △SK페이 오프라인 가맹점 확대 △모바일상품권 ‘기프티콘’ 성장률, 시장성장률 대비 2배 달성 △유기묘 아이돌 그룹 ‘11키티즈’ 결성으로 ESG 활동 확대 △UI 자동화 테스트 구축 통해 서비스 안정성 향상 등의 사례가 이름을 올렸다.

최효경 빅데이터뉴스 기자 bdchk@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