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3.02.06 Mon.

춘천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체험주간 ‘두더지야, 놀장’ 25~30일 개최

기사입력 : 2022-07-15 14:14:12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춘천문화재단(이사장 최돈선)이 주관하는 '문화도시 춘천 문화예술 교육 체험주간 ’두더지야, 놀장(場)’'이 오는 25~30일 6일간 춘천예술촌과 커먼즈필드 춘천 일대에서 열린다.

'문화도시 춘천 문화예술교육 체험주간 ’두더지야, 놀장(場)’'은 ‘바로 앎’(‘Do The 知)을 통한 즐거운 배움 그리고 자라나는 미래세대들이 문화예술로 함께 즐기고 융화되는 놀이의 장소성(‘놀場’)을 의미한다. 문화분권 및 문화예술교육 지역화 흐름 등을 반영하여 문화도시 춘천이 조성해 나가고자 하는 지역 문화예술교육 방향을 담았다.

15일 춘천문화재단에 따르면 이 행사는 크게 3가지 방향으로 진행된다.

우선 첫 번째 코스인 ’두더지야 일어나!(오는 25~26일)‘는 문화도시 춘천 사업에 참여한 시민 활동가들이 직접 기획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도시의 다양성을 존중하는 '싹,아지 성장기'라는 부제 아래 지역 정주 예술인이 기획한 문화돌봄 활동 '필요한 학교', 이 시대의 차별과 혐오에 맞서는 문화다양성 지원사업 '돌아온 봄', 우리 동네 품격을 잇는 잔소리꾼을 소개하는 '동네지식인' 총 3가지 활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두 번째 코스인 ’두더지야, 나와봐!(오는 27일(수))‘는 춘천 문화예술교육 포럼 '품격 잇는 문화예술교육 : 교차와 횡단'을 운영한다. 이번 포럼은 문화예술교육 지역화에 따라 변화의 시점을 맞이하는 춘천 문화예술교육의 현재를 살펴보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과 역할에 대한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포럼은 총 3개 세션으로 진행한다.

세 번째 코스인 ‘두더지야, 놀장!(7월 25일~30일)’은 여름방학을 맞이한 어린이와 가족들이 예술감각을 즐겁게 일깨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19년부터 주교과(국어·과학)를 예술장르와 통합·개발된 '1인1예술교육지원사업 어린이통합예술교육'의 체험, 춘천예술촌 입주작가들이 자신의 작업장에서 장르 예술(설치미술, 음악 등) 중심의 심미적 예술체험 '예술가의 방'을 운영한다.

이외에도 예술활동을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기획된 4가지 예술체험부스·워크북 활동인 '두비와 두잇의 예술감각 찾기', 청소년 토크콘서트'미(美-ME)완성 콘서트', 버블쇼, 북청사자놀음, 마술쇼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두더지 예술 그라운드' 등이 커먼즈필드 춘천과 춘천예술촌 일대에서 펼쳐진다.

춘천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문화도시 춘천 문화예술교육 체험주간‘으로 춘천 시민들이 예술놀이·체험을 통해 문화예술이 가진 미적·창의적 경험을 일으키는 계기이며, 앞으로 춘천 문화예술교육이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과 역할을 공유하는 중요한 전환점“이라며 ”예술의 땅에서 차츰 성장하는 두더지 ’두비‘처럼, 춘천의 미래세대인 어린이·청소년들이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건강한 지역 주체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체험주간의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과 사전신청은 춘천문화재단 홈페이지 열린광장-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