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1.28 Sun.

이광재 국회의원 “용문-홍천 철도 조기 착공…주민 100년 꿈 이룰 것”

기사입력 : 2021-09-26 16:13:47
center
이광재 국회의원이 원주 국회의원 사무실에서 25일 홍천철도범군민추진위원회와 용문-홍천철도 조기착공을 위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 사진 = 이광재 의원 사무실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이광재 의원을 비롯 강원도 지역 국회의원과 지역의원 들이 용문-홍천 광역철도의 조기 착공을 위해 서명운동에 동참하면서 힘을 보태고 있다.

용문-홍천 광역철도는 8,500억 원 정도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31km를 연결하는 국책사업이다.

26일 홍천철도범군민추진위원회(위원장 이규설)는 지난 25일 오후 3시 최이경 홍천군의원과 함께 원주 이광재 국회의원 사무실을 방문, 용문-홍천철도 조기착공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설명하며 의견을 교류했다고 밝혔다.

홍천군번영회장인 이규설 위원장은 “국회운영위원회와 법제사법위원회 유상범(홍천군,횡성군,영월군,평창군) 국회의원과 국토교통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허영(춘천시,철원군,화천군,양구군갑) 국회의원은 물론 3선의 이광재(원주시갑) 국회의원 등과 강원도 18개시·군 번영회는 물론 지난 7월말까지 2만명이 용문-홍천 광역철도 조기착공을 위해 서명운동에 동참했다”고 밝히고 “오는 10월말까지 3만명의 추가 서명운동을 추진, 총 5만명의 서명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홍천군은 옛날부터 수도권을 위한 온갖 규제에 묶여 기업유치 등 많은 피해를 보고 있고, 국회의원이 바뀔 때마다 철도노선이 변경되고 100여년간 정치논리에 의해 우왕좌왕하다 현재 모습이 된 만큼 이제는 철도가 반드시 조기착공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광재 국회의원은 “용문-홍천철도는 꼭 필요한 강원도 1순위 SOC사업인 만큼 조기에 착공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탬할 것”이라며 “홍천군민의 100년 꿈이 실현되도록 적극적으로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