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모바일용 개인정보 관리 솔루션 ‘안랩 프리마’ 일본 출시

안드로이드 및 iOS 기반 단말에서 △소셜미디어 보안 관리 △보안 메모 △알림 메시지 내 악성URL/개인정보 검사 및 관리 △사진 모자이크 편집 등 개인정보 보호 및 관리 기능 제공
일본 구글플레이, 앱 스토어와 일본 내 스마트폰 영업점 등에서 판매

기사입력 : 2019-01-08 10:00:33
center
안랩 프리마
[빅데이터뉴스 최민영 기자]
소셜미디어 개인정보유출 사고 등으로 스마트폰 내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사용자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안랩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을 일본 시장에 선보였다.

안랩(대표 권치중)은 안드로이드 및 iOS 기반 단말기(스마트폰 및 패드)에서 사용자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개인정보 관리 솔루션 ’AhnLab PriMa(Privacy Manager, 이하 안랩 프리마)’를 일본에서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일본에서 출시된 안랩 프리마는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와 연동된 서비스 관리 및 페이스북 개인정보 공개범위를 설정할 수 있는 ‘소셜미디어 보안’ △메모, 사진 등 미디어파일 내 민감 정보를 암호화 저장하는 ‘보안 메모’ △알림 메시지 내 악성URL/개인정보 검사 및 관리하는 ‘알림 검사’ △사진의 주요정보를 쉽게 가린 후 공유할 수 있는 ‘모자이크’ 등 다양한 개인정보보호 기능을 제공한다.

안랩 프리마의 일본 내 출시 가격은 3년 라이선스에 4500엔(약 4만5000원)이다. 안랩은 일본 구글플레이, 앱 스토어와 일본 내 스마트폰 영업점 등 오프라인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안랩은 기존 판매 중인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용 백신 ‘안랩 V3 모바일(국내명: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에 이어 이번 안랩 프리마를 출시해 일본에서 모바일 단말 보안을 위한 제품군을 확장하게 됐다.

최민영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