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AI 기반 고객맞춤 광고 플랫폼 ‘카카오광고’ 서비스 시작

기사입력 : 2017-11-21 22:14:00
[빅데이터뉴스 이승주 기자]
카카오가 AI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카카오광고’ 플랫폼 시범 서비스(OBT)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center
사진=카카오


카카오광고는 빅데이터 분석과 AI 기술을 활용해 해당 광고에 반응할 것으로 예상되는 잠재 고객을 찾아 브랜드를 노출해준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다음 등 서비스 이용자의 관심사와 행태 정보를 분석해 정밀한 맞춤 광고가 가능하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와 이용자 뿐 아니라 유사 특성을 가진 고객층으로 확대해 광고를 노출할 수도 있다. 또한 성별, 나이 등을 고려한 맞춤 고객을 설정해 다른 광고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향후 매장 근처에 있는 사람들에게 신상품 홍보 쿠폰 메시지를 발송해 즉각적인 방문과 구매를 유도하는 위치 기반 광고 방식도 도입된다. 광고 집행 결과에 따른 ‘카카오 인사이트 리포트’를 제공해 보다 효과적인 광고를 설계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여민수 카카오 광고사업부문 총괄 부사장은 “광고주들이 원하는 마케팅 목적을 충실히 달성할 수 있도록 카카오광고 플랫폼을 더욱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며, “AI 시대에 맞는 새로운 디지털 마케팅 패러다임을 제시할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 서비스에 광고를 원하는 광고주들은 카카오광고 플랫폼에 접속해 쉽게 회원가입을 할 수 있다. 이후 사업자등록번호로 별도의 광고 계정을 만들 수 있으며 운영할 관리자와 멤버를 초대할 수도 있다. 광고계정을 등록한 뒤 원하는 광고 형태를 선택하고 목적에 맞는 이용자 타깃, 예산, 일정 등을 설정하면 실제 광고가 나가게 된다.

이승주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