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1.28 Sun.

[여론조사] 佛 마크롱 지지율 30% 추락세... 노동 개혁안 강행 여파

기사입력 : 2017-09-05 13:58:00
[빅데이터뉴스 정백희 기자]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취임 약 4개월 만에 30%까지 추락했다.

4일(현지시간) 유거브 프랑스가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마크롱의 국정 지지율은 30%로 나타났다. 이번 설문은 지난달 28~29일 사이 성인 1003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마크롱 대통령은 지난 5월 대선 결선에서 득표율 66%를 얻어 승리했다. 하지만 취임 이후 국정 지지율은 하락을 거듭했고 6월 43%, 7월 36%에 이어 결국 30%로 주저 앉았다.

역대 프랑스 대통령들을 옭아맨 노동개혁 문제가 그의 발목을 잡고 있다. 마크롱은 지지율 하락세가 계속되는 가운데 지난달 31일 자신의 노동 개혁안을 공개했다.

마크롱은 노동 유연화가 10%에 달하는 프랑스 실업률을 개선할 해법이라고 보고 있다. 그는 노조의 권한을 줄이는 한편 프랑스 기업의 95%를 차지하는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정백희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