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조사] 트럼프 국정지지율 40%대 회복…“허리케인 대응 긍정 평가”

기사입력 : 2017-09-22 12:03:00
[빅데이터뉴스 이승주 기자]
최저 33%까지 곤두박질쳤던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지지율이 최근 40% 대까지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 CNN방송이 21일(현지시간) 전했다. 잇따른 허리케인 피해에 대한 대응이 호의적인 평가를 얻은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CNN이 여론조사기관 SSRS에 의뢰해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달 같은기관 조사에서 38%였던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이 다시 40%로 올라섰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은 55%로 나타났다.

허리케인 하비와 어마의 피해에 비교적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대응한 점이 높은 평가로 이어졌다고 CNN은 진단했다.

실제로 미국인의 64%는 트럼프 행정부의 최근 허리케인 대응이 적절했다고 판단했다. 무당파 지지층의 3명 중 2명(66%), 공화당 지지층 10명 중 9명(90%)이 이처럼 답했다. 심지어 민주당 지지자도 절반에 가까운 44%가 트럼프의 대응을 긍정 평가했다.

이승주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