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1 Thu.

야놀자·인터파크 "올 추석 국제선 항공 이용 전년비 28배 급증"

‘2022 추석 연휴 여가 트렌드’ 발표

기사입력 : 2022-09-15 10:24:22
center
[빅데이터뉴스 이수현 기자]
올 추석 짧은 연휴에도 불구하고 해외로 나간 사람들이 지난해 추석에 비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와 인터파크는 15일 ‘2022 추석 연휴 여가 트렌드’를 발표했다.

두 회사가 올해 추석 연휴 기간(9월 9~12일, 총 4일) 국내(야놀자)·해외(인터파크) 여가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전년 연휴 대비 해외 여행 패키지 이용자 수와 국제선 항공 이용률은 각각 1664%, 2824% 급증했다. 최근 각국의 출입국 규제가 완화되면서 해외 여행 심리가 빠르게 회복되고 있음을 입증했다.

출발일 기준 국제선 항공권 이용률을 살펴보면 연휴 초반(9~10일) 58%, 후반(11~12일) 42%로 비슷한 발권율을 기록했다. 국내 숙소 이용률 역시 연휴 초반에 예약이 집중됐던 사전 예약 데이터와 달리, 실제 이용건수는 연휴 후반 51%를 기록해 일자별 고른 이용 분포를 보였다.

해외 인기 여행지는 항공권 기준 베트남(15%)이 1위로 나타났으며 괌(10%), 태국(9%), 필리핀(6%), 일본(4%)이 뒤를 이었다. 패키지 상품도 베트남(30%), 일본(13%), 필리핀(9%), 태국(9%), 괌(7%) 순으로, 짧은 연휴 기간을 고려해 동남아시아 지역이 강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국내 지역별 숙소 예약률은 경기도(33%)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서울(27%), 부산(15%), 강원도(15%), 인천(11%)이 이름을 올려 수도권에서 자차로 이동 가능한 지역들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레저 유형별로는 테마파크(50%)가 압도적 1위를 차지했고, 이른 추석 연휴로 여름철 레저인 스파·워터파크(26%)가 2위에 랭크돼 눈길을 끌었다.

야놀자 관계자는 “이번 추석 연휴에는 해외 여행 수요의 회복세가 확연히 나타났다”면서, “국내 숙소는 수도권 인근 지역이 지속적인 강세를 보였고, 스파·워터파크가 새롭게 부상하는 등 예년 대비 빠르고 짧은 연휴기간의 영향을 많이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이수현 빅데이터뉴스 기자 suhyeun@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