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4 Sun.

인천 중구, 면 복합문화공간 '누들 플랫폼' 개관

홍인성 구청장 “개항장 근대역사문화자산 등과 연계해 관광명소로 육성하겠다”

기사입력 : 2021-07-02 17:13:20
center
[사진=중구청]
[빅데이터뉴스 경인취재본부 조동환 기자]
인천 중구가 1일 국토교통부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조성한 ‘누들플랫폼’ 개관식을 개최했다.

인천 중구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대중면인 짜장면, 쫄면 발생지로서 근대누들문화를 형성한 역사와 장소적 가치를 제고하고 월미관광특구를 대표하는 문화관광시설로서 자리매김하고자 총 6655백만원을 투입, 연면적 2505.89㎡의 지상 3층, 지하 2층 규모로 누들플랫폼을 조성했다.

누들플랫폼은 국내 유일의 면을 테마로 전시․체험․교육을 접목한 복합문화공간이다. 1층은 인천 누들의 역사와 누들테마거리 속 면요리, 드라마․영화․음악 속 다양한 누들이야기, 고전 문화작품에 비친 누들 등을 전시하는 공간과 소극장 등으로 구성했다. 2층은 오색제면 만들기, 젤리국수 만들기, 나만의 컵누들 만들기 등 어린이, 가족, 연인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음식체험공간으로 조성했다. 또한 지역상인들과 예비창업자들이 모여 누들레피시를 개발해 테스트하고 수준별 전문교육을 통해 창업도 지원하며 지역 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공유주방과 요리공간을 3층에 마련했다.

누들플랫폼은 지난해 11월 공사를 완료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의거 개관이 지연됐다. 지난 3월 1층 전시공간만 우선 시범 운영한 후 이번에 개관식을 개최했다.

홍인성 구청장은 “130여년의 역사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개항장의 근대역사문화자산과 지역상권을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누들플랫폼을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관광명소로 육성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동환 빅데이터뉴스 기자 fit2fight@naver.com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