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4분기 행복주택 5,269호 입주자 모집... 신혼희망타운 3개 지구 공급

기사입력 : 2020-12-03 13:45:41
center
[빅데이터뉴스 이경호 기자]
LH가 올해 마지막 행복주택 입주자 통합모집을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서울수서A3 등 수도권 8곳 4,223호와 대전도안3 등 지방권 8곳 1,046호 등 전국 16개 지구 5,269호를 대상으로 한다.

특히 신혼부부 등에 아이키우기 좋은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신혼희망타운 행복주택이 서울수서, 남양주별내, 화성동탄2 등 3개 지구에서 공급된다.

서울수서A3지구(199호)는 지하철 3호선‧수인분당선이 지나는 수서역이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하고, 8호선 문정역‧장지역과도 인접하는 등 교통 편의성이 탁월한 곳이다. 또한 삼성서울병원, 가락시장 등 인근 정주여건이 풍부하고 서울 강남권에서 최초로 공급되는 행복주택으로 신혼부부의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남양주별내A25지구(128호)는 경춘선 별내역과 진접선 별내별가람역(개통예정) 사이에 위치해 서울권 출퇴근이 용이할 전망이다. 또한 단지내 종합보육센터와 공동육아방 등 신혼부부 선호도를 반영한 육아·보육시설이 조성될 예정이다.

화성동탄2A-104지구(390호)는 성숙지구인 동탄1신도시에 인접해 생활편의 시설이 풍부하다. 동탄역(SRT) 및 경부고속도로 등 광역교통망이 가깝고 병봉산, 효제봉, 신리천 등에 인접해 자연환경도 우수하다.

center

또한 정부의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추진방안(’18.11.)‘에 따라 3개 지구에서 중소기업근로자에게 우선공급 물량을 배정하여 공급한다.

대상지구인 서울양원S1(924호), 화성비봉A2(440호), 대전도안3(360호) 행복주택은 청년‧신혼부부 공급물량의 50%를 중소기업근로자에게 우선공급할 예정으로, 중소기업 근무기간별 가점을 부여해 해당 기업 근로자들의 입주기회가 확대될 전망이다.

청약접수는 오는 12월 14일부터 23일까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가능하며 오는 ’21년 4월 당첨자 발표 예정이다.

LH는 고령자 등 인터넷 취약계층을 위해 현장접수 또한 병행한다. 이를 위해 청약접수기간 내 방문신청 인원을 분산하고, 손소독제 비치 및 적정간격 유지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할 계획이다.

아울러 청약 희망자는 청약 전 ‘LH 청약센터’ 또는 ‘마이홈포털’의 ’행복주택 자가진단‘을 활용하면 소득‧자산 등을 기준으로 행복주택 입주가능 여부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행복주택 모집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 또는 마이홈포털을 참고하거나 마이홈 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이번 4분기 입주자모집 등이 마무리되면 LH는 ‘20년 한해 전국 총 48곳에서 19,083호의 행복주택을 공급하게 되며, 내년에도 지속적인 행복주택 공급을 통해 국민 주거안정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경호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