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 보냈네…" 카톡 메시지 '전송 취소' 기능 생긴다

기사입력 : 2018-09-05 10:44:08
center
[빅데이터뉴스 장선우 기자]
카카오톡에서 이미 보낸 메시지를 취소할 수 있는 기능이 생긴다.

5일 카카오에 따르면 카카오톡 메시지 전송 취소 기능을 도입하기로 최근 결정했다. 이미 보낸 메시지라도 상대방이 읽기 전이라면 일정 시간 내 삭제할 수 있게 된다.

카카오톡은 지금도 메시지 삭제기능이 있지만, 자신의 채팅방에서만 지워질뿐 상대방에 보낸 것까지 취소되진 않는다.

카카오는 오는 6일로 예정된 카카오톡 8.0 버전 업데이트에서 이런 내용을 사용자들에게 공지하고, 다음 번 업데이트에 바로 적용할 방침이다.

그동안 카카오톡에 메시지 전송 취소 기능을 넣어달라는 사용자들의 요청이 꾸준히 있었지만, 카카오는 서비스 철학과 사용성 등을 고려해 도입을 미뤄왔다.

하지만 경쟁 메신저들이 대부분 보낸 메시지 취소 기능을 도입하면서 카카오톡도 끝내 흐름을 거부할 수 없었던 모양새다.

네이버의 메신저 ‘라인’은 이미 지난해 12월 메시지 취소 기능 도입을 골자로 하는 서비스 개편을 단행했다. 라인은 당시 일본 사용자 중 83%가 메시지를 잘못 보내 곤혹스러워했던 경험이 있다는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기능을 추가했다.

텔레그램도 발송 메시지 취소 기능을 갖추고 있다.

한편, 카카오톡은 8.0 버전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환경(UI)을 개편한다. 친구 추가나 채팅 시작 등 플러스(+) 버튼은 위로, 친구목록·대화목록 등 탭은 아래로 각각 위치가 바뀐다. 친구들을 그룹으로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을 없애고, 전체화면 구성을 좀 더 미니멀하고 밝게 바꾸는 것도 특징이다.

장선우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