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모바일 간편 이용등록 서비스’ 제공한다

기사입력 : 2018-03-30 16:43:53
center
[빅데이터뉴스 이승주 기자]
신한생명(대표 이병찬)은 고객이 쉽고 편리하게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신한생명 스마트창구 앱)을 이용할 수 있도록 생보업계 최초로 신분증만으로 이용 등록 및 각종 업무처리가 가능한 ‘모바일 간편 이용등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스마트창구 앱(App)에서 이용등록과 업무처리를 하려면 공인인증서를 통한 인증과정을 거쳐야 했다. 하지만 공인인증서의 복사·등록·설치 등의 복잡한 과정을 거쳐야 하고, 호환 및 보안성에 대해 꾸준히 지적되어 이번 스마트창구 앱 개편에 맞춰 관련 서비스를 탑재했다.

‘간편 이용등록 서비스’는 인터넷은행에서 계좌를 개설할 때 적용되는 신분증 스캔 방식과 유사하다. 신한생명 스마트창구 앱을 설치하고 신분증 스캔과 이동통신사 인증과정만 거치면 간단히 이용 등록이 끝난다.

이번 스마트창구 개편은 간편 이용등록을 비롯해 최신 디지털 신기술을 접목하여 편리함과 접근성 개선에 중점을 뒀다.

최근에 실행한 로그인 방식(지문인식, 간편비밀번호)으로 원터치 로그인 되는 ‘원스톱 로그인 서비스’를 추가했으며, 보험료 납입과 보험계약대출 항목에 ‘카카오인증’을 도입했다.

또한, 변액보험을 가입한 고객에게 주기적으로 최신 시장 전망과 이를 반영하여 펀드를 추천해주는 ‘신한 변액 엠폴리오(M-Folio) 서비스’도 탑재했다. 이 서비스는 가입한 변액보험의 속성과 제약조건을 반영하여 성향별 추천 포트폴리오를 제시해준다.

신한생명 디지털전략팀 관계자는 “이번 개편을 통해 불편했던 공인인증서 등록 절차를 신분증 확인으로 대체 하여 사용자 편의성을 개선하였고, 수준 높은 자산관리 서비스를 모바일로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향후에도 블록체인 기반 신한금융 인증 서비스,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등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고객 중심 서비스를 계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이승주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