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1.28 Sun.

[여론조사] 美 국민 53% "트럼프 대북정책 지지하지 않는다"

기사입력 : 2017-08-25 10:48:00
[빅데이터뉴스 장선우 기자]
24일(현지시간) 미 조지워싱턴대학이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정책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43%,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은 53%였다.

‘외교정책’ 전반에 대해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도 53%로 나왔다.

트럼프의 국정운영을 지지한다는 대답은 41%에 그쳤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56%나 됐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의 경제정책에 대한 지지율은 50%로 그의 국정운영 지지율보다 높았다.

또 응답자의 52%는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공약을 준수하고 있다는 것에 동의했다.

그러나 응답자의 68%는 ‘트럼프 대통령의 말과 행동으로 인해 미국이 의도치 않게 국제분쟁에 휘말릴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렇지 않을 것’이라는 답변은 29%에 그쳤다.

‘트럼프 대통령의 말과 행동이 자신이 대통령에게 기대한 것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응답 역시 71%에 달해, ‘부합한다’는 답변(27%)보다 배 이상 많았다.

조지워싱턴대학 정치학과 마이클 콘필드 부교수는 “이번 조사 결과는 미국민이 트럼프 대통령이 내세우는 의제보다는 그의 기질에 더 많이 반대한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 여론조사는 지난 13~17일 등록유권자 1009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3.1%포인트이다.

장선우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