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1 Thu.

카카오페이, 금융취약계층 보호 장치 '악성 앱 탐지 솔루션' 탑재

기사입력 : 2022-09-21 10:19:48
center
[빅데이터뉴스 한시은 기자]
카카오페이(대표 신원근)가 금융 경험이 적은 금융취약계층의 사기 피해 등을 방지하기 위해 보호 장치를 마련했다. 카카오페이는 사용자들이 해킹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카카오페이앱에 악성 앱 탐지 솔루션을 탑재했다고 21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최근 많은 수의 보이스피싱 등 금융범죄가 악성 앱을 통해서 일어나고 있다는 사실에 주목하고, 카카오페이앱에 악성 앱을 탐지하는 솔루션을 적용했다. 사용자가 카카오페이앱을 열었을 때 모바일에 악성 앱이 발견되면 즉시 안내 메시지가 나타난다. 사용자는 악성 앱의 종류를 확인하고 바로 삭제까지 할 수 있다.

금융 경험이 많지 않은 사용자들도 카카오페이앱으로 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자동으로 악성 앱의 유무를 확인할 수 있어 금융범죄 피해를 입지 않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탐지 솔루션은 사용자들이 악성 앱을 바로 삭제하지 않아도 카카오페이앱을 쓸때마다 반복적으로 경고를 전달한다. 솔루션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적용된다.

이외에도 카카오페이는 금융취약계층의 보호와 금융거래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해 강화된 ‘금융취약계층 응대 매뉴얼’도 적용해왔다.

한시은 빅데이터뉴스 기자 bdhse@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