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5 Mon.

노인장기요양 인정자 수 95만여 명…"65세이상 노인인구 10.7% 달해"

국민건강보험공단, '2021 노인장기요양보험 통계연보' 발간

기사입력 : 2022-06-29 16:34:03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지난해말 기준 65세 이상 노인 인구가 전년비 5.1% 증가하는 동안 장기요양 인정자는 95만명으로 전년비 두자릿 수나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29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강도태)은 '2021 노인장기요양보험 통계연보'를 발간하고, 노인장기요양보험 주요 실적을 발표했다.

2021년 12월 말 기준 의료보장 인구 중 65세 이상 노인은 891만 명으로 전년대비 5.1% 증가한데 비해 장기요양 신청자는 128만 명으로 8.3%, 인정자는 95만 명으로 11.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인인구 증가율보다 신청자 및 인정자 증가율의 증가폭이 더 높았으며, 노인인구 대비 인정률은 지난 2017년 8.0%에서 2021년 10.7%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2021년도 12월 말 기준 노인장기요양보험 인정자는 95만 4천 명으로 각 인정등급별 인정자수는 1등급 4만 8천 명, 2등급 9만 2천 명, 3등급 26만 1천 명, 4등급 42만 4천 명, 5등급 10만 6천 명, 인지지원등급은 2만 3천 명이었다. 4등급 인정자가 전체의 44.4%로 가장 많았고, 3등급 > 5등급 > 2등급 > 1등급 > 인지지원등급 순으로 나타났다.

2021년 장기요양보험 연간 총 급여비(본인부담금+공단부담금)는 11조 1,146억 원으로 전년대비 13.1% 증가늘었으며 이중 공단부담금은 10조 957억 원으로 공단부담률은 90.8%였다.

연간 급여이용 수급자는 90만 명으로 전년 대비 11.4% 증가하였으며, 급여이용 수급자 1인당 월평균 급여비는 132만 원으로 전년대비 0.6%, 급여이용 수급자 1인당 월평균 공단부담금은 120만 원으로 전년대비 1.0% 늘었다.

또 지난 2021년 공단부담금 10조 957억 원 중 재가급여는 6조 1,907억 원으로 전체금액 대비 61.3%를, 시설급여는 3조 9,040억 원으로 38.7%를 차지했다.

전년대비 공단부담금은 재가급여 18.4%, 시설급여 6.9%각각 증가했다. 세부 유형별로는 전년대비 주야간보호와 방문간호가 20.7%, 복지용구가 20.3% 순으로 증가율이 높았다.

2021년 12월 말 기준 장기요양기관 종사인력은 전년대비 약 12.2% 늘었는데 요양보호사는 50만 7천명으로 12.5%, 사회복지사는 3만 4천명으로 11.5% 증가했다.

2021년 12월 말 기준 장기요양기관은 2만 7천 개소가 운영 중이었으며 재가기관은 2만 1천 개소(77.4%), 시설기관은 6천 개소(22.5%), 통합재가기관은 11개소로 나타났다. 전년대비 재가기관은 4.8%, 시설기관은 3.9% 증가하였다.

또 장기요양보험료 부과액은 7조 8,886억 원으로 전년대비 24.1% 늘었는데 직장보험료는 6조 7,394억 원으로 전년대비 24.2%, 지역보험료는 1조 1,492억 원으로 23.8% 증가했다. 세대 당 월평균보험료는 1만3,892원으로 전년대비 20.7% 늘어났다.

한편 2021년 장기요양보험료 징수액은 7조 8,886억 원으로 누적징수율 98.1%를 달성했다. 직역별 징수율을 살펴보면 직장은 98.2%, 지역은 97.3%였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