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8 Thu.

한진, 메타버스 오픈…'아시아 스마트 솔루션 물류기업 도약' 선포

기사입력 : 2022-06-28 12:00:00
center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좌)과 미래성장전략 및 마케팅 총괄 조현민 사장(우)/사진 제공 = 한진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한진이 구축한 미래지향적인 가상의 물류 공간인 메타버스 ‘한진 로지버스 아일랜드’ 오픈을 기념하여 28일 서울 중구 소공동 소재의 롯데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과 미래성장전략 및 마케팅 총괄 조현민 사장이 직접 참석하여 ㈜한진이 창립 80주년이 되는 2025년까지의 비전과 스마트 솔루션 물류기업으로서의 전략, 그리고 마케팅 및 신사업 활동에 대해 발표했다.

먼저, 조현민 사장의 주도하에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에 구축한 ‘한진 로지버스 아일랜드’는 ㈜한진이 추구하는 미래지향적 물류세계를 모티브로 한 △미래형 풀필먼트 센터, △택배 터미널, △해상 운송·컨테이너 터미널, △항공·우주 운송까지 총 4개의 테마관을 갖춰 선보였다.

‘한진 로지버스 아일랜드’는 물류서비스에 대한 간접 경험을 제공하여 MZ세대 등 다양한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고, 아바타로 참여하는 업무 협약 체결, 내부 임직원들의 소통의 공간으로 사용하는 등 실질적인 비즈니스에 필요한 활동들이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앞으로 다가올 미래 물류에 대해 메타버스 공간에서 다양한 도전과 시도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은 한진의 비전 2025를 직접 발표했다.

또 “올해를 새로운 도약의 원년으로 삼아 올해 경영목표인 매출 2조 6,640억원, 영업이익 1,115억원 달성은 물론, 2025년까지 매출 4조 5,000억원, 영업이익 2,000억을 달성하여 '아시아 스마트 솔루션 물류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 팬데믹과 글로벌 공급망 차질 여파에도 불구하고 지난 3년간 실적 개선과 핵심사업 경쟁력을 강화해 왔듯이 급변하고 있는 물류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어떠한 상황에서도 생존하고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강인한 기업체질을 바탕으로 고객중심의 성장 모멘텀을 확보하여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와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제공하는데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과거의 물류 인프라를 제공하는 육운, 하역, 해운, 택배 등 기능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Transportation’에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하여 고객의 니즈를 해결하고 글로벌 시장을 개척하는 ‘Logistics Solution’으로 진화하기 위한 △글로벌 역량 확장성 강화, △디지털 피보팅, △고객 가치 극대화, △ESG 경영을 실천하는 4가지 전략을 발표했다.

조현민 사장은 “로지스틱스와 엔터테인먼트를 결합한 로지테인먼트는 생활 깊숙이 파고든 물류의 다양한 역할과 기능 그리고 물류가 일상에 기여하는 무수히 많은 영향들에 대해 공감하고 소통하기 위해 만든 마케팅의 하나이자 변화와 혁신의 일환”이라면서 “컨테이너 운송부터 택배까지 국내 첫 역사를 써온 한진의 무한한 잠재력과 성장 동력 그리고 사회 공헌의 가치들이 로지테인먼트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재미있고 활기차게 전달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조현민 사장은 “최근 시장에서 소비자 및 기업으로부터 주목받고 있는 소비자 직접거래(D2C) 방식을 적용하여 중소상공인 및 1인 창업자를 위한 원클릭 택배서비스와 디지털 이지오더, 공유가치 창출을 위한 내지갑속선물 등을 런칭하였고, 특히 해외로 진출하고자 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글로벌 원클릭, 해외 물류부터 마케팅 서비스까지 연결해 K패션의 해외 진출을 돕는 ‘K패션-숲’ 사업과 같은 새로운 플랫폼을 런칭하는 등 앞으로도 한진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 다양한 사회구성원과의 상생/협력모델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