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6 Tue.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백범 김구 서예대전 향후 발전방향 논의

중구와 백범 김구와의 인연 재조명…주민과 공감·소통하는 서예대전 추진

기사입력 : 2021-08-17 15:25:32
center
홍인석 구청장(사진 오른쪽 두번째)이 백범 김구 서예대전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자유공원과 한중문화관을 방문해 전시 작품을 관람한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중구]
[빅데이터뉴스 경인취재본부 조동환 기자]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이 지난 13일 제2회 백범 김구 서예대전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자유공원과 한중문화관을 방문해 전시 작품을 관람한 뒤 향후 백범김구서예대전의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관계자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전시회 라운딩에서는 홍인성 중구청장과 백범김구서예대전 운영위원장, 심사위원장, 운영위원, 문화관광과장 등이 참석했다.

홍인성 구청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에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피로감을 회복하고 입선된 서예 작품 감상을 통해 인천 중구와 백범 김구와의 인연을 재조명하고 주민과 함께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앞으로 매회 거듭 발전할 수 있는 백범김구 서예대전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중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2주년을 맞아 지난 4월 전국 규모의 제2회 백범 김구 서예대전 공모전을 개최하고 입선 작품에 대해 전시회를 진행중에 있다.

이번 전시는 임정 수립과 독립에 중추적인 역할을 한 민족지도자 김구 선생의 정신을 기리고 많은 주민들이 중구와 백범 김구와의 인연을 함께 공감할 수 있도록 자유공원에 총 304점(대상 1, 최우수상 1, 우수상 5, 심사위원작품 5, 운영위원 작품 5, 중국작가 기증작품 26, 특선 66, 입선 195)의 야외 전시와 함께 한중문화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총 43점(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중국작가 기증작품 등) 실내전시를 병행해 전시 중에 있으며, 8월 말까지 진행 예정이다.

중구는 한중문화관 전시관 동시 관람자 수 인원을 제한하고 자유공원 전시작품 간 거리두기 설치를 통해 방역수칙 준수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또 전시 장소를 방문하지 못하는 많은 주민들을 위해 자유공원에 전시된 304점 전체를 비대면으로 감상할 수 있도록 중구청 홈페이지에 온라인 전시관을 개설해 연중 운영 중이다.

조동환 빅데이터뉴스 기자 fit2fight@naver.com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