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0.06 Thu.

iH공사, 제2회 추가경정 예산 편성으로 연간 예산규모 4조원 돌파

제1회 추경 대비 9237억원 증가, 총 4조 507억원 예산 확보

기사입력 : 2021-06-25 15:34:05
center
[빅데이터뉴스 경인취재본부 조동환 기자]
iH공사(인천도시공사)가 제1회 추가경정(추경) 예산 대비 9237억원이 증가한 제2회 추경 예산이 이사회에서 의결되어 올해 총 4조 507억원의 예산을 확보하였다고 25일 밝혔다.

iH공사는 지난해 결산 이월금과 본예산 편성이후 검단 신도시, 영종 하늘도시 등 매각 활성화에 따른 추가 매각 수입을 반영하고, 하반기 검단 신도시, 검암 플라시아, 부평십정 더샵, 송림 파크푸르지오 주택건설 등 사업을 활발하게 조기 추진하고자 제2회 추경을 편성하게 되었다며 그 배경을 설명했다.

실제로 이번 추경예산에는 2020사업연도 결산 이월금 5881억원과 기존주택 매입 국비 680억원, 검단, 영종 등 추가매각 수입 등 2,676억원 등을 반영했다. 또한 하반기 검단, 부평십정 더샵, 송림 파크푸르지오 주택건설 등 사업비 3823억원, 검단AA16BL 주택건설사업 토지매입비 1058억원, 구월 공공임대 주택건설사업(A3BL) 등 임대관련사업비 1390억원, 공사채 상환 2000억원, 법인세 등 966억원을 각각 이번 추경예산에 포함하였다.

공사는 이번 추경을 통해 확보된 예산을 주거복지 사업에 적극 투입하여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내년 5월부터 입주를 시작하는 부평십정 더샵과 송림 파크푸르지오, 2023년 입주민을 맞이할 구월 공공임대 주택건설사업(A3BL) 등 임대주택건설에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또한 정부 정책에 발 맞춰 선학 등 영구임대주택 그린 리모델링과 시설 개선사업, 기존주택 매입 확대(500호→1,000호)를 위해 예산이 사용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공사는 검단 신도시, 검암 플라시아, 계양 테크노밸리 등 도시 개발 사업에 대해서도 하반기 사업비가 차질 없이 신속집행 될 수 있도록 매월 모니터링을 통해 점검할 계획이다.

공사 이승우 사장은 “최근 전․월세 시장의 급속한 냉각에 따른 주택수요 부족에 대비하고자 기존주택 매입을 확대하고, 선학 영구임대아파트 등 25년이 경과된 노후 영구임대 주택에 대해 그린리모델링을 시행하여 삶의 만족을 높이는 데 금번 추경편성의 중점을 두었다.”며 “내년 5월부터 입주가 시작되는 부평십정 더샵 등 임대주택 건설도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공사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당초 올해 예산으로 3조 38억원을 편성했고, 지난 2월에는 제3기 신도시인 계양테크노밸리 보상과 도시재생뉴딜사업 등 신속한 업무 추진을 위해 1232억원의 제1회 추경예산을 편성했다.

조동환 빅데이터뉴스 기자 fit2fight@naver.com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