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코로나 극복 가족프로그램 운영

기사입력 : 2020-10-22 18:17:03
center
가족프로그램/사진=영암군
[빅데이터뉴스 김정훈 기자]
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코로나 19 감염병 발생 이후 장기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친 청소년과 가족을 위해 청소년상담복지센터를 통해 10월, 11월 2달에 걸쳐 가족 프로그램을 10명 이내의 소집단 규모로 방역 지침에 맞춰 운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가족상담은 푸드와 마술을 매체로 사용하는 푸드아트 테라피, 마술 가족소통 프로그램이며, 체험프로그램은 공예 및 요리체험으로 구성 돼 있다. 함께하는 시간이 찌뿌둥한 몸과 마음에 여유와 활력을 주고 가족 간 유대감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체험프로그램에 참가한 학부모는 “코로나로 인해 외부 활동이 많지 않았었는데,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이 생겨 좋았다.”라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영암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는 코로나 상황에 맞춰 24세 이하 청소년을 위한 온라인 플랫폼 활용 화상상담을 운영하고 있다.

집에서 휴대폰이나 노트북을 통해 상담자와 만나 고민을 나눌 수 있으며 온라인 심리검사도 가능하다.

김정훈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