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인천·대전서 3840억원 규모의 도시정비사업 수주

기사입력 : 2020-07-13 14:51:31
center
이미지 제공 = 대림산업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대림산업이 지난 주말 인천과 대전에서 총 3840억원 규모의 도시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림은 올해 현재 서울과 지방 등 5곳에서 총 9227억원의 도시정비사업을 수주 실적을 기록하게 되었다.

지난 11일 대림산업은 GS건설, 두산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천 십정 5구역 재개발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되었다.

공공지원 민간임대 연계형 정비사업 방식으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인천 부평구 십정동 460-22번지 일원에 지하 3층 ∼ 지상 33층 규모의 공동주택 2217가구 및 부대복리시설 등을 조성하는 것이다.

총 수주 금액은 4168억원 규모로 대림산업 지분은 1667억원이다.

같은 날 열린 대전 삼성 1구역 재개발 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대림산업과 대림건설 컨소시엄이 시공사로 선정되었다.

총 공사비는 3951억원이며 대림산업 지분은 2173억원이다. 이 사업은 대전 동구 삼성동 279-1번지 일원에 지하 4층 ∼ 지상 49층, 아파트 1612가구와 오피스텔 210실, 판매시설 등을 건설하게 된다.

한편, 대림산업은 지난 7일 도시정비사업 외에 부산 송도 지역주택조합 사업에 대한 계약을 체결하였다.

수주금액은 2466억원이다.

이 사업은 부산시 서구 암남동 419번지 일원에 지하 6층 ~ 지상 34층, 총 1302가구의 아파트를 건설하는 것으로 올해 9월 착공 예정이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