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감정노동 근로자 건강보호 우수 기업 표창

기사입력 : 2020-07-10 15:44:21
center
사진 제공 = 맥도날드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맥도날드는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안전보건공단이 주관한 '감정노동 근로자 건강보호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고객응대 근로자 등 감정노동 종사자의 사회적 인식을 향상하기 위해 감정노동 근로자의 건강보호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전파하고자 지난 8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맥도날드는 고객을 응대하는 직원들의 심리 건강을 보호하고, 안전하고 일하기 좋은 근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해온 점을 인정받아 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맥도날드는 정규직, 비정규직 구분 없이 맥도날드에 근무 중인 전 직원을 대상으로 2015년부터 6년째 직원 케어 프로그램(EAP: Employee Assistance Program)을 운영해 오고 있다.

직원이 업무상 블랙 컨슈머를 응대하거나 고객으로부터 폭언 등의 사건∙사고로 심리적 충격을 받은 경우, 외부 기관의 전문상담 서비스를 통해 직원의 심리 회복을 지원하는 이 프로그램은 실시 후 만족도가 5점 만점에 4.6점에 달할 정도로 직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맥도날드는 드라이브 스루 주문 창구, 계산대 등 고객에게 잘 보이는 곳에 매장 직원 보호 스티커를 부착하고, 언어 폭력으로부터 콜센터 직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사전 안내 멘트를 운영하는 등 고객 응대 직원 보호를 위한 안내 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분기별 세션과 포럼, 매장 별 크루 미팅, 직원 설문조사 등을 통해 직원들이 더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일터가 될 수 있도록 개선점을 모색하는 기회를 주기적으로 마련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매장 내 직원의 감정 노동 및 근무 중의 고충 해결을 위한 상담 창구를 상시 운영해 직원의 고충이 실질적인 해결을 위한 구체적인 실행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전국 매장 관리자 뿐만 아니라 지역 관리자가 함께 매장 직원의 안전 및 감정 노동 업무의 고충을 케어하는 관리 조직망을 운영하고 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맥도날드의 가장 귀중한 자산은 고객들에게 편의성 높은 서비스와 맛있는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매일 노력하는 직원들이다.

연내 매장 근무 직원과 고객이 상호간 존중하는 문화를 강화하기 위한 새로운 캠페인을 도입할 계획으로, 앞으로도 보다 직원들이 안전하고 즐겁게 일할 수 있는 근무 환경 구축에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