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산업, 군산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 계약 4일만에 완판

기사입력 : 2020-06-29 13:48:18
center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 야경 투시도 / 이미지제공 = 금호산업
[빅데이터뉴스 박건율 기자]
금호산업이 전북 군산에서 분양한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 아파트가 계약을 시작한지 나흘 만에 완판됐다.

금호산업은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 아파트가 지난 22일부터 진행된 3일간의 정당계약과 예비당첨자 계약기간 1일을 포함해 4일만에 100% 계약이 모두 완료됐다고 29일 밝혔다.

GM쇼크로 찬바람이 불었던 군산에서 분양 후 4일만에 완판된 것은 군산 분양시장 이래 전무후무(前無後無)한 분양성과라는 평가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군산은 6.17부동산규제에 해당되지 않는 데다, 군산 3년전 분양가 수준인 3.3㎡당 780만원대로 저렴하게 공급돼 수요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최근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 조치 및 6.17부동산대책으로 대출과 청약자격, 분양권 전매가 엄격해지면서 규제에서 자유로운 곳에 수요자들이 눈을 돌리고 있다는 설명이다.

또,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의 분양권은 계약금 10% 완납 후 즉시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고, 중도금 60% 무이자 혜택이 제공되기 때문에, 계약금 외에 입주 전까지 들어가는 비용이 없어서 투자자들도 많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금호산업 정형선 분양소장은 “군산의 도심 나운동에서 14년만에 공급되는 새아파트로 합리적인 분양가로 공급되면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며 “특히 교육환경과 가성비를 중시하는 30~40대 실수요자가 높은 호응을 보이며 계약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덧붙여 “군산의 원도심 입지와 테라스를 갖춘 펜트하우스 등 금호어울림 만의 차별화된 상품을 구성한 것이 성공요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전북 군산 나운주공2단지를 재건축해 짓는 ‘나운 금호어울림 센트럴’은 지하 2층, 지상 최고 26층, 10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99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군산의 중심생활권에 위치해 생활인프라가 우수하며, 단지 바로 옆에 차병원과 동산시장이 위치해 있다.

롯데마트, CGV, 롯데시네마, 강천시장 등이 가깝고, 군산예술의전당과 군산시민문화회관, 군산문화원 등 문화시설도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주요 간선도로인 대학로가 단지 앞에 위치해 시내 이동이 편리하다.

단지 앞에 30여개 노선이 지나는 버스정류장이 위치해 대중교통 이용이 쉽다.

도보 5분거리에 신풍초교가 위치해 있고 수송동 학원가도 가깝다.

단지는 앞서 지난 4일 청약 당시에도 특별공급을 제외한 368가구 모집에 총1,245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3.38대 1, 최고 27대 1로 청약을 마감한 바 있다.

박건율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