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줄잇는 온라인 개학…삼성·LG 노트북 날개 달았다

2019년&2020년 1분기 대상 삼성전자·LG전자 노트북 소비자 관심도 조사
올 1분기 삼성 12만7848건 전년비 108%, LG전자 10만2856건 161% 급증

기사입력 : 2020-04-08 09:43:04
center
이미지 제공 =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빅데이터뉴스 곽예지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온라인 개학과 온라인 학습이 잇따라 시행되면서 '노트북'에 대한 관심도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을 대상으로 LG전자와 삼성전자의 노트북 빅데이터 정보량을 조사했다.

조사 대상 기간은 2019년 1~3월(1분기)과 2020년 1~3월(1분기) 두 기간이다.

조사결과 삼성전자와 LG전자 두회사 모두 올해 1분기 '노트북' 키워드의 정보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급증했다.

삼성전자의 경우 올 1분기 정보량이 12만7848건으로 지난해 6만1411건에 비해 108.18% 증가했다.

LG전자는 지난해 3만9281건에서 올해 10만2856건으로 161.85% 껑충 뛰었다.

노트북에 대한 이같은 관심도 급상승은 온라인 개학 외에 최근 기업에서 진행되고 있는 재택근무 화상회의, 언택트 채용 및 대학생 사이버 강의 진행 등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연구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노트북을 비롯한 IT기기에 대한 관심도는 더 높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곽예지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