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전문점 브랜드평판 11월 빅데이터 분석 결과 '도미노피자' 톱

기사입력 : 2019-11-07 08:02:26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피자 전문점 브랜드평판 2019년 1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도미노피자 2위 피자헛 3위 피자스쿨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9년 11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피자 전문점 24개 브랜드에 대해 지난 한 달간 빅데이터 평판을 분석했다. 2019년 10월 6일부터 2019년 11월 6일까지의 피자 전문점 브랜드 빅데이터 13,781,38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분석을 했다. 지난 2019년 9월 피자 전문점 브랜드 빅데이터 14,966,951개와 비교하면 7.92%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피자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로 분석했다.


center
2019년 11월 피자 전문점 브랜드평판 순위는 도미노피자, 피자헛, 미스터피자, 피자스쿨, 피자마루, 파파존스, 피자알볼로,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에땅, 빅스타피자, 7번가피자, 59쌀피자, 임실치즈피자, 피자몰, 오구피자, 피자헤븐, 뽕뜨락피자, 피자빙고, 강정구의피자생각, 지정환피자, 피자애, 임실N치즈피자, 영구스피자, 수타5900, 난타5000피자, 피자투어, 목우촌참피자 순으로 분석됐다.

피자 전문점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도미노피자 브랜드는 참여지수 831,464 소통지수 1,252,974 커뮤니티지수 1,478,115 사회공헌지수 73,31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635,872로 분석됐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3,661,482와 비교하면 0.70% 하락했다.

2위, 피자헛 브랜드는 참여지수 364,006 소통지수 551,021 커뮤니티지수 1,454,138 사회공헌지수 94,44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463,609 로 분석됐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2,323,783와 비교하면 6.02% 상승했다.

3위, 피자스쿨 브랜드는 참여지수 179,450 소통지수 493,029 커뮤니티지수 579,616 사회공헌지수 24,85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76,949로 분석됐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647,442와 비교하면 22.49% 하락했다.

4위, 미스터피자 브랜드는 참여지수 233,248 소통지수 343,987 커뮤니티지수 573,763 사회공헌지수 21,126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72,124로 분석됐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678,089와 비교하면 30.15% 하락했다.

5위, 피자마루 브랜드는 참여지수 138,380 소통지수 309,607 커뮤니티지수 519,766 사회공헌지수 24,85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92,607로 분석됐다. 지난 2019년 9월 브랜드평판지수 1,258,795와 비교하면 21.15% 하락했다.


center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9년 11월 피자 전문점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도미노피자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피자전문점 브랜드 카테고리를 보니 2019년 9월 피자 전문점 브랜드 빅데이터 14,966,951개와 비교하면 7.92% 줄어들었다. 세부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8.78% 하락, 브랜드소통 5.30% 하락, 브랜드확산 3.38% 하락, 브랜드공헌 29.36% 하락했다."라고 밝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피자 전문점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9년 10월 6일부터 2019년 11월 6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분석한 피자 전문점 브랜드는 도미노피자, 피자헛, 피자스쿨, 미스터피자, 피자마루, 피자알볼로, 파파존스,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에땅, 7번가피자, 빅스타피자, 59쌀피자, 임실치즈피자, 피자헤븐, 수타5900, 뽕뜨락피자, 피자몰, 피자빙고, 강정구의피자생각, 피자애, 지정환피자, 피자투어, 영구스피자, 난타5000피자 브랜드이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