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생명, (무)유비케어 건강검진 안심보험 개발 배타적사용권 획득

기사입력 : 2019-10-07 10:22:50
center
사진제공 = 하나생명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하나생명(대표 주재중)은 업계 최초로 건강검진에서 3대 만성질환인 이상지질혈증, 고혈압,당뇨의 질환의심 판정을 받았을 때, 2차 검진비용 등으로 활용 가능한 건강관리비를 지원하는 (무)유비케어 건강검진 안심보험을 개발해 생명보험협회로부터 6개월간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배타적 사용권은 독창적인 금융상품에 부여하는 일종의 특허권으로 다른 보험사는 앞으로 6개월간 이와 유사한 상품을 출시할 수 없다.

이번에 출시한 (무)유비케어 건강검진 안심보험은 기존의 질병진단 확정시 보장하는 건강보험과 차별화하여 신규 보장 영역을 확대하고, 업계 최초로 건강검진 Data에 기반한 질환 의심을 보장하는 신위험률 3종을 개발함으로써 독창성이 인정되었다.

또한 중증질환 진단 확정 이전에 위험 요인을 가진 질환의심자의 지속적인 건강관리와 예방을 위한 상품을 제공함으로써 이상지질혈증, 고혈압, 당뇨 등 3대 만성질환에 대한 예방의 중요성과 건강관리에 대한 동기를 부여한 점이 높이 평가되었다.

유비케어 건강검진 Data를 통하여 가입대상자를 자동 필터링하고 별도의 보험금 신청없이 보험금을 자동지급하는 프로세스를 구축하여 고객의 편의성을 제고한 점도 인정받았다.

( 무)유비케어 건강검진 안심보험은 1년 만기 전기납 상품으로 20세부터 6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또한 손님의 편의를 위하여 보험을 가입하고 질환의심 판정을 받을 경우, 별도의 보험금 신청 없이 자동으로 보험금을 지급하며, 유비케어의 스마트 검진 서비스인 ‘에버헬스’를 통해 주민번호 뒷자리만 입력하면 손쉽게 가입할 수 있도록 인증을 간소화 했다.

하나생명 주재중 대표는 “이번 배타적 사용권 획득을 계기로 하나생명의 장점인 빠른 추진력과 집중력으로 업계를 선도하는 창의적인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며 “항상 손님을 중심으로 접근하면 새로운 상품과 시장은 열릴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