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전라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상’ 수상

기사입력 : 2019-07-02 16:00:02
center
영광군이 2019년 전라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사진=영광군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영광군(군수 김준성)이 2019년 전라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우수상을 수상해 시상금 5,400만 원을 받았다.

전라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는 도내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방세수 확충, 세외수입 징수, 지방세정 운영 등 3개 분야 35개 항목을 평가했다.

영광군은 마을세무사와 함께하는 찾아가는 세무 이동상담실, 세무공무원 직무역량 강화 교육, 어린이 세금교실 운영 등 납세자 중심의 세정환경 조성과 지방세・세외수입 체납차량 번호판 통합 영치시스템 구축, 매주 수요일을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의 날로 지정・운영하는 강력한 징수활동이 좋은 결과로 평가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이번 수상은 원전 가동 중지로 한빛원전 지방세 납부액이 150억 원이 감소하는 등 이번 평가가 매우 열악한 여건 속에서 일군 성과여서 그 어느 때 보다 값진 성과로 인정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관계공무원의 노력은 물론 성숙한 납세의식으로 군 세정에 적극 협조해 주신 군민들 덕택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신 세원 발굴과 체납세금 일소를 통해 자주재원을 확충하고 군민을 위한 다양한 납세편의 시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