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로 경기 예측력 높인다…한국은행·하나카드 MOU

기사입력 : 2018-06-29 10:01:07
[빅데이터뉴스 장선우 기자] 하나카드(대표이사 정수진)는 28일 한국은행과 하나카드 본사에서 경기예측 고도화를 위한 빅데이터 활용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center
(사진=ClipartKorea)

하나카드는 4차산업혁명에 대비해 빅데이터 관련 내부 역량을 지속적으로 키워왔으며 본격적인 외연 확대를 위해 외부기관의 빅데이터 사업을 전개하고자 노력해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하나카드 역량을 확대할 수 있고, 하나카드가 제공하는 빅데이터를 경기동향 분석에 가장 잘 활용할 수 있는 기관인 한국은행과 MOU를 맺게 되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은행은 경기동향 모니터링을 위한 하나카드의 빅데이터를 추가로 확보하게 되어 경기동향 분석결과의 신뢰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하나카드의 강점인 외국인의 국내사용 카드 데이터도 반영되어 보다 정확한 분석이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하나카드와 한국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을 발판으로 장기적으로 빅데이터 관련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해나갈 예정이다.

하나카드 홍장의 마케팅 본부장은 “하나카드가 가진 업종별 양질의 빅데이터를 한국은행과 함께 Data 분석역량을 높임으로써, 경기동향의 예측력을 더욱 정교하게 하여 국가경제 정책 수립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 및 공익 기관들과의 다양한 빅데이터 협력관계를 구축해 공익적 활용도를 넓혀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장선우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