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09 Tue.

SK스퀘어 사외이사-임직원 격의없이 소통하는 '토크콘서트' 눈길

기사입력 : 2022-06-29 10:12:44
center
SK스퀘어는 28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사외이사와 임직원이 격의 없이 소통하는 토크콘서트를 가졌다. 사외이사가 임직원을 직접 만나 업무 노하우를 공유하고 회사의 비전을 논의하는 등 이사회 중심 경영을 적극 실천하는 모습을 보였다.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SK스퀘어(대표 박정호)가 지난 28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사외이사와 임직원이 함께 격의 없이 소통하는 토크콘서트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사외이사가 투자 인사이트를 공유하고 피아노 연주를 선보이는 등 여느 회사의 이사회와는 다른 열린 행보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SK스퀘어의 사외이사를 맡고 있는 강호인, 박승구, 이성우, 기은선 이사와 임직원이 참석했다.

박승구 이사는 ‘투자에 대한 몇 가지 고찰’이라는 주제로 투자에 대한 다양한 시각을 임직원과 공유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 메릴린치 한국 대표를 역임하고 크레디트스위스 서울지점장 근무 시 SK하이닉스 인수에 참여하는 등 투자업계의 오랜 경력을 토대로 포트폴리오 투자와 리스크 관리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박 이사는 “SK스퀘어는 투자전문회사로서 견고한 브랜드를 만들어야 한다”며, “임직원 여러분들이 여러 이해관계자와 만날 때 SK스퀘어가 어떤 투자를 지향하는 회사인지를 잘 알려야 좋은 투자 기회가 찾아온다”고 강조했다.

이성우 이사는 토크콘서트의 컨셉에 맞춰 수준급의 피아노 연주를 선보여 임직원의 많은 박수를 받았다.

사외이사들은 토크콘서트 행사 전날에도 SK스퀘어 자회사 중 하나인 티맵모빌리티의 임직원과 미래 성장전략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도심항공교통(UAM)을 포함한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면밀히 분석하며 함께 사업을 준비해 나가자는 의지를 다졌다.

SK스퀘어는 앞으로 사외이사와 임직원이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행사를 정례화한다는 방침이다. 대내외 이해관계자에게 신뢰받는 이사회 중심 경영 활동을 강화함으로써 거버넌스 체계 선진화를 지속 도모한다는 구상이다.

SK스퀘어 이사회의 소위원회는 총 5개로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 감사위원회, 인사보상위원회, 거버넌스위원회, ESG위원회로 구성되어 있다. 사외이사 4명, 사내이사 2명, 기타비상무이사 1명이 전문성과 독립성을 바탕으로 각 소위원회에 배치되는 구조다.

SK스퀘어는 “이사회 중심 경영을 강화하는 취지로 사외이사와 구성원이 격의없이 소통하는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이사회와 임직원이 회사의 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대고 논의할 수 있는 자리를 계속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