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찬 광주광역시의회 의장, 코로나19 극복 희망 릴레이 캠페인 동참

기사입력 : 2020-07-01 16:53:52
center
사진=광주시의회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김동찬 광주광역시의회 의장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기원하는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광주시의회에 따르면 김동찬 의장은 1일, 코로나19 감염증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덕분에 챌린지’와 ‘코로나19 극복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을 실시했다.

폴리텍Ⅴ대학 광주캠퍼스 도재윤 학장과 전남도의회 이용재 의장의 지목으로 ‘덕분에 챌린지’와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한 김동찬 의장은 “사상 초유의 감염증 위기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도 늘 변함없이 헌신해주시는 현장의 의료진들과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으로 의연하게 대응해주시는 150만 광주시민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지금의 위기를 하루빨리 극복해낼 수 있도록 시민 모두가 개인방역수칙을 더욱 철저히 지켜주실 것을 부탁드리며, 시민의 대리자인 광주시의회도 침체된 지역경제의 회복과 지역방역체계의 흔들림 없는 운영을 위해 앞으로도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덕분에 챌린지’는 코로나19 진료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에 대한 감사의 뜻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전하는 국민 참여형 캠페인으로 김동찬 의장은 다음 캠페인 주자로 이행만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전남본부장을 지목했다.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은 철저한 개인위생을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해나가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나누는 캠페인으로, 김 의장은 광주시의회의 모든 회의내용을 빅데이터로 축적해오고 있는 속기직 직원들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하였으며 다음 주자로 탁용석 광주정보문화진흥원장을 지목했다.

한편, 광주시의회는 코로나19의 지역 내 확산을 막기 위해 ‘코로나19 비상대책본부’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지난 3월 긴급 임시회를 통해 ‘코로나19 긴급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하는 등 신종 감염병 사태에 대한 방역체계 강화와 지역경제의 위기상황 극복을 위한 의정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해오고 있다.

또한 모든 의원의 자발적인 월정수당 기부와 국제교류예산 전액 삭감, 헌혈운동 동참 등을 통해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