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이탈리아 공장 재개...생산 작업 돌입 나선다

기사입력 : 2020-05-11 16:56:32
center
사진 제공 = 페라리
[빅데이터뉴스 박건율 기자]
세계적인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이탈리아 공장 가동 재개 작업을 완료하고 생산에 돌입했다고 11일 밝혔다.

페라리는 지난 4일(현지 시각) 마라넬로와 모데나에 위치한 페라리 공장 두 곳의 가동을 시작했으며, 지난 한 주 동안 페라리 본사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 “Back on Track”에 맞춰 전체 생산 작업으로의 복귀를 완료했다.

“Back on Track” 프로젝트는 코로나 19 방역과 관련한 바이러스학자 및 전문가의 의견에 따라 페라리 직원들의 업무 복귀 시 안전한 작업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젝트이다.

가동을 재개한 페라리 공장에 처음으로 완성된 차량은 스페셜 시리즈 라인 모델인 페라리 몬자 SP2(Monza SP2)다.

회색과 검정색의 상징색을 입힌 해당 차량은 최종 완성 직전에 공장 가동이 중단된 후 7주만에 완성됐다.

이어 회색빛 그리지오(Grigio) 컬러의 812 GTS와 로소 코르사(Rosso Corsa) 컬러의 F8 트리뷰토가 각각 12기통과 8기통 엔진 라인에서 완성됐다.

완성된 페라리는 전 세계 페라리 주문자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박건율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