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완도항 1부두 해상 기름 배출 선박 적발

기사입력 : 2020-02-13 22:15:01
center
사진=완도해경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완도항 1부두 해상에서 기름을 배출한 선박을 적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13일 오전 9시 10분경 완도항 1부두 인근해상에 기름이 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하여 정밀조사한 결과, A호(28톤, 어선)의 본 연료유탱크에서 보조탱크로 기름 이송작업 중 기름이 흘러 갑판 배수구로 유출된 것을 확인하였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본 연료탱크에서 보조연료탱크로 기름 이송작업 시 넘친 기름은 ‘넘침관’이라는 관을 통해 기름배출사고를 방지하고 있지만 사고선박은 ‘넘침관’이 작동하지 않고 현장 감독이 이뤄지지 않는 등 관리 부주의로 인해 사고가 발생했다”고 말했다.

나은영 해양오염방제과장은 “선박 점검 시 ‘넘침관’ 미설치 선박은 설치를 유도하고, 급유소와 기름 공ㆍ수급 현장 순찰활동을 강화하여 해양 오염사고 발생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