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인공지능 인재 발굴 나선다

기사입력 : 2017-12-01 14:07:33
[빅데이터뉴스 정백희 기자]
카카오가 1일 인공지능(AI) 분야에서 활약할 인재를 적극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우선 카카오는 대학 석 ·박사 과정 재학생을 위한 ‘상시 연구지원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AI 및 컴퓨터 공학, 엔지니어링 관련 분야의 석 ·박사 과정 재학생이라면 누구나 기간에 제한 없이 언제든지 지원할 수 있다.
center
사진=카카오 제공


연구지원 프로그램은 ‘연구장학금(학비, 연구비 지원)’, ‘해외 학회 참관비용 지원’, ‘연구 인턴십’ 등 총 세 가지로 구성돼 있다. 지원자들의 여건과 상황을 고려해 본인에게 맞는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한 ‘맞춤식 지원’이다.

카카오는 ‘연구장학금’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한 학생들에게 최대 연 2000만원의 학비 및 연구비를 지원한다. 선발된 학생들에게는 카카오 정직원으로 근무하는 특전이 주어진다. 카카오는 ‘해외 학회 참관비용 지원’ 프로그램 참가자들에게는 해외 학회에 참가할 수 있는 비용(왕복항공권, 숙박비, 참가비 등)을 지원한다. 참가자들은 학회 종료 후 참관 내용을 카카오 측과 공유하며 함께 토론하는 기회도 얻게 된다.

카카오는 ‘연구 인턴십’ 프로그램 참가자들에게는 인턴십 기간 중 카카오데이터를 사용해 연구에 활용할 수 있는 권한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근무지 부근 숙소 제공, 인턴십 기간 중 수행한 연구로 논문 게재 시 최대 1000만원의 인센티브 지급 등의 혜택도 더해진다. 각 프로그램 별 모집 요강 및 세부 사항은 카카오 인재영입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카카오는 또 내년 상반기 임 대표 및 AI 관련 부서 임직원들이 직접 대학을 방문해 채용설명회를 진행하는 방안도 계획 중이다. 임 대표 등은 카카오 미래 비전, 채용 프로그램 소개 등을 주제로 강연에 나서는 등 관련 분야 인재들과 직접 만날 전망이다.

카카오 황성현 인사 부문 총괄 부사장은 “카카오는 AI 기술 강화를 위해 여러 방면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를 위해서는 우수한 인재 영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이번 연구지원 프로그램은카카오가 AI인재 영입을 위한 기회를 연중 항시 열어두고 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AI 관련 우수 인재들을 영입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백희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