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7]소녀시대 티파니와 듀엣곡을? SM, 인공지능 스피커 공개

기사입력 : 2017-01-06 20:33:00
[빅데이터뉴스 한승균 기자]
엑소 찬열이 아침마다 깨워주고, 소녀시대 티파니가 심심할 때 같이 노래를 불러주면 어떨까. 상상만 해도 행복한 모습들이 곧 우리에게 벌어진다.

center
SM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인공지능 AI 스피커 '위드 AI 어시스턴트(Wyth AI assistant)' (ⓒ SM C&C)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SM의 셀러브리티와 콘텐츠를 인공지능(AI)와 결합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위드(Wyth)’를 ‘CES 2017’에서 공개했다. 이날 SM이 선보인 인공지능 디바이스의 이름은 ‘위드 AI 어시스턴트(Wyth AI assistant)’다.

‘위드 AI 어시스턴트’의 매력은 목소리다. 밋밋한 목소리를 가진 다른 인공지능 디바이스에 비해 ‘위드 AI 어시스턴트’는 SM 소속 셀러브리티의 목소리로 사용자에게 말을 건다. 가령 사용자가 “티파니 같이 노래부를까?”라고 AI스피커에게 물으면, AI스피커가 노래방 앱 ‘에브리싱’을 열고 연결된 화면에선 소녀시대 티파니가 함께 노래를 불러준다. 티파니는 노래뿐만 아니라 사용자와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하며 날씨 정보를 알려주거나, 쇼핑도 같이한다.

현재 '위드 AI 어시스턴트'는 '프로토타입'이다. 앞으로 SM은 보유하고 있는 셀러브리티와 콘텐츠를 활용하고 다양한 디바이스 및 서비스 플랫폼 업체들과 협업을 모색할 예정이다.

김영민 SM 총괄사장은 “음악 시장이 카세트테이프와 시디(CD)를 거쳐 스트리밍 서비스로 왔다. 앞으로는 음악 기기가 인공지능 플랫폼 시대로 바뀔 것으로 전망한다. 에스엠 콘텐츠를 인공지능 시대에 적합하게 제공하기 위한 기기를 디자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승균 기자 / 전자공학 박사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