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3.02.09 Thu.

LG전자, 서초 R&D캠퍼스서 해킹대회 개최…“사이버보안 역량 강화”

기사입력 : 2022-11-28 10:00:00
center
LG전자가 사이버보안의 중요성 인식 제고는 물론 SW 개발자들의 역량 향상, 우수 인재 발굴을 위해 최근 서울 양재동 소재 서초R&D캠퍼스에서 ‘LG 해킹대회 2022’를 열었다. LG전자는 참가자들이 해킹대회를 통해 배우고 경험한 것을 기반으로 현업에서 제품, 서비스, 내부 시스템 등을 사이버공격으로부터 보다 안전하게 보호하는 방안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를 통해 가전·TV·전장·B2B·신사업 등 전 영역의 글로벌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이는 궁극적으로 고객이 경험하는 제품과 서비스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
[빅데이터뉴스 최효경 기자]
LG전자는 서울 양재동 소재의 서초R&D캠퍼스에서 ‘LG 해킹대회 2022’ 본선 경기를 개최, 임베디드 시스템 해킹 및 웹 해킹 분야 우승팀을 선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해킹대회에는 임직원 150여 명이 참가했으며, 온라인 예선을 거친 13개 팀(2~3인 1팀)이 본선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참가자는 가전·TV·전장·B2B 등을 담당하는 각 사업본부를 비롯해 CTO부문, CDO(Chief Digital Officer)부문, 플랫폼사업센터, 생산기술원 등에서 지원했으며 LG전자는 사이버보안의 중요성 인식 제고는 물론 SW(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의 역량 향상, 우수 인재 발굴을 위해 이번 대회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대회 방식은 특정 시스템에 존재하는 보안 취약점을 파악하고 이를 공격해 권한을 탈취한 후 시스템 내부에서 주어진 문제의 답을 찾는 것으로, 제한된 시간 내 가장 많은 문제를 해결한 팀이 우승한다.

LG전자는 참가자들이 해킹대회를 통해 배우고 경험한 것을 기반으로 현업에서 제품, 서비스, 내부 시스템 등을 사이버공격으로부터 보다 안전하게 보호하는 방안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가전·TV·전장·B2B·신사업 등 전 영역의 글로벌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이는 궁극적으로 고객이 경험하는 제품과 서비스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최효경 빅데이터뉴스 기자 bdchk@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