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8 Thu.

수제천의 고장 정읍, 29-30일 수제천 정기연주회 및 학술대회 열려

아름답고 장중한 정읍곡·무고 복원 모습 선보여

기사입력 : 2022-09-30 16:55:02
center
제15회 수제천 정기연주회 및 학술대회 모습 (사진제공 = 정읍시)
[빅데이터뉴스 김궁 기자]
정읍시와 ()수제천보존회가 주최·주관한 15회 수제천 정기연주회 및 학술대회가 지난 29일과 30일 이틀간에 걸쳐 정읍에서 열렸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백제가요 정읍사에서 기원한 수제천을 보존하고 전승함은 물론, 우리의 아름다운 선율을 들려줌으로써 시민들의 문화적 감수성을 충족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 29일 열린 공연에는 이학수 시장과 장기철 이사장, 김현덕 수제천 후원회장을 비롯해 가족 단위 관람객과 시민 등이 참석해 수제천의 선율을 감상했다.

이금섭 감독과 수제천 연주단은 수제천이라는 곡명이 탄생하기 전 정읍만이 가졌던 정읍곡의 모습을 되찾아 악가무 형태로 선보였다.

또한, 정읍 출신 중견 서양화가 이동근 화백의 수제천 무고() 스케치는 음악과 미술을 융합해 무대화함으로써 시각과 청각 예술이 하나로 연결되는 생동감을 더해줬다.

뒤이어 차세대 명인으로 주목받는 최석근의 대금협주곡 청성곡과 경기도 민요로 호평받고 있는 전병훈 명창의 노랫가락과 창부타령이 이어졌다.

특히, 정읍천을 주제로 작곡된 기악 합주곡 아리랑 산책-달하연주를 통해 관객들을 매료시키며 공연장 분위기를 절정으로 이끌었다.

30일 열린 학술대회는 정읍곡과 무고 복원을 주제로 진행됐다.

김궁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