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4 Sun.

캠코, 청년 혁신창업 성장거점 확산…개관 2주년 소셜벤처허브 218명 신규고용

기사입력 : 2021-11-04 11:50:36
center
서울 나라키움 청년창업허브(소셜벤처허브). 사진=한국자산관리공사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개관 2주년을 맞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소셜벤처허브가 신규고용과 투자유치 등 성과로 주목을 받고 있다.

4일 캠코에 따르면, 2019년 10월 개관한 소셜벤처허브는 신규고용 218명, 누적매출 178억 원, 투자유치 116억 원 등 성과를 올렸다.

소셜벤처허브는 캠코가 서울시 등과 함께 운영하고 있는 지원공간으로, 현재 에이블테크 2개, 환경기술기업 4개 등 총 12개사가 입주해 있다.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을 위해 창업공간 무상 제공과 함께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서 투·융자 연계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캠코는 유관기관과 함께 청년들의 혁신창업 성공을 위한 성장거점을 확산한다는 방침이다.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