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특급호텔들, 코로나19 어려움 속 필환경 캠페인 진행

기사입력 : 2020-03-31 17:18:38
center
사진 제공 = 메종 글래드 제주
[빅데이터뉴스 곽예지 기자]
메종 글래드 제주와 라마다프라자제주호텔은 오는 1일부터 친환경 숙박 문화를 통한 고객과 제주 관광객들의 인식 변화를 위한 에코 프로젝트 ‘마이 에코 트립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업사이클링 스타트업 레미투미와 함께 진행하며 설문 조사에 참여한 모든 투숙 고객에게 각 호텔의 폐린넨을 활용한 에코백을 증정한다.

설문 조사는 친환경 숙박 문화에 대한 내용으로 이를 바탕으로 제주의 환경문제에 대한 인식, 실천 가능한 행동에 대한 의견 등을 수렵하여 추후 캠페인을 위한 데이터를 도출할 예정이다.

또 메종 글래드 제주와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은 그간 각 호텔에서 지속해온 친환경 캠페인 관련 디자인을 에코백에 반영하고, 투숙객을 대상으로 각 호텔 체크인 시 설문조사 실시와 함께 에코벡을 선물해 실제 여행 기간 비닐봉지 대신 사용할 수 있도록 독려할 예정이다.

각 호텔에서 나오는 폐린넨은 면 100%의 고급 침대시트와 이불커버에서 찢어짐 등의 손상으로 폐기되는데 지난 한 해 동안 만 각 호텔에서 약 1톤 가량이 수거 되었으며, 레미투미에서는 이를 활용하여 반려동물을 위한 친환경 쿠션을 제작 및 판매해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향후에도 각 호텔과의 협업을 통해 호텔의 친환경 굿즈를 제작하여 호텔과 업체, 고객이 친환경의 행보를 함께 걸을 수 있는 연대 체제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메종 글래드 제주 관계자는”제주의 환경을 지키는 일에 있어 제주 지역의 호텔들이 함께 하는 것이 개별적인 움직임보다 더 큰 효과로, 결과로 돌아올 것을 믿기에 이번 프로젝트의 시작이 더욱 기쁘다”고 전했다.

곽예지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