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야구 슈퍼라운드' 한국 일본 야구, 왜 이기면서도 환대 받지 못할까? "어차피 결승은 한국 대만 확정이지만"

기사입력 : 2018-08-30 16:28:08
center
사진=네이버 캡처
[빅데이터뉴스 조아라 기자]
한국 일본 야구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아시안게임 야구 슈퍼라운드 열기가 뜨거운 것.

한국 일본 야구 경기를 접한 누리꾼들은 "대만이 잘한거였네...결승은 한국 대만 확정","프로가 회사원들하고해서 저정도이면", "어차피 이미 이겨 우승 해도 반길 사람은 별로 없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글로라 붕카르노 야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야구 슈퍼라운드 한국 일본 경기가 펼쳐졌다.
한국 일본 야구에서 한 선발투수는 최원태가 맡았다. 타순은 이정후(중견수)-김하성(유격수)-김재환(지명타자)-박병호(1루수)-안치홍(2루수)-김현수(좌익수)-양의지(포수)-손아섭(우익수)-황재균(3루수)으로 구성됐다.

'아시안게임 야구 슈퍼라운드' 한국이 5회 2점을 추가하며 5-1리드를 잡았다.

조아라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