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8 Thu.

신한은행, ‘신한 그린리모델링 이차보전대출’ 모바일 SOL 프로세스 신설

기사입력 : 2022-06-30 13:49:01
center
신한은행, 신한 그린리모델링 이차보전대출(SOL) 프로세스 시행 이미지
[빅데이터뉴스 이수현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30일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고자 모바일 SOL(쏠)에서 ‘신한 그린리모델링 이차보전대출(SOL)’을 신규 할 수 있는 프로세스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그린리모델링이란 에너지 소비가 많은 노후 건축물을 녹색건축물로 전환시켜 에너지 효율과 성능을 끌어올리는 사업으로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공건축물과 민간건축물을 대상으로 추진하고 있다.

‘신한 그린리모델링 이차보전대출(SOL)’은 개인고객이 대상이며 주택의 단열 및 창호교체 등 기존 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개선 공사자금을 지원하는 대출상품이다.

대출대상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에서 사업승인 및 대출추천을 받은 KB시세 9억원 이하의 아파트 소유주이다.

대출한도는 최소 3백만원에서 최대 3,000만원 한도이며 60개월 동안 원금균등분할상환한다.

대출신청은 고객이 시공사를 선정해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로 사업신청 후 ‘그린리모델링 사업 확인서’와 ‘그린리모델링 사업완료 확인서’를 발급 받고 신한 SOL(쏠)에서 ‘그린리모델링 사업 승인번호’ 조회 및 아파트 시세 조회를 통해 대상여부를 확인하면 언제든지 한도 조회와 신청이 가능하다.

특히 고객은 국토교통부에서 에너지 성능 개선 비율에 따라 연 3.0%(차상위계층은 연 4.0%)까지 대출이자를 지원해 금리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예를들어 대출심사를 거쳐 연 4.5% 대출이자가 확정되면 고객은 연 3.0% 대출 이자를 지원받아 연 1.5% 대출이자만 부담하면 된다.

이수현 빅데이터뉴스 기자 suhyeun@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