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83% "韓 위안부 관련 아베 지지"... 추가요구 응하지 않겠다

기사입력 : 2018-01-15 14:02:13
[빅데이터뉴스 장선우 기자] 일본인 83%가 한국의 위안부 관련 강경하게 대응하고 있는 아베 신조 정부의 방침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center
지난 2017년 12월14일 오후 일본 도쿄 총리 관저에서 김대식(왼쪽) 여의도연구원장이 아베 신조 총리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요미우리 신문은 15일 여론조사 결과,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한국 정부의 추가요구에 응하지 않기로 한 아베 정부의 방침을 "지지한다"고 답한 사람이 83%에 달했다고 보도했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은 11%에 불과했다.

내각 지지층의 88%, 내각 불지지층의 80%가 정부의 위안부 합의 관련 방침을 "지지한다"고 답해, 정치 성향과 무관하게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고 요미우리는 분석했다.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우리 정부의 입장에 대해 "납득할 수 없다"고 답한 응답자 역시 86%에 달했다. 한국을 '별로 신뢰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과 '전혀 신뢰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은 합쳐서 78%에 달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2~14일 이뤄졌다.

장선우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