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산업, 시간외 주가 급등…리튬광석 사업 추진 '청신호'

김민정 기자

2023-08-09 05:42:53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민정 기자]
미래산업 주가가 시간외 매매에서 급등했다.

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일 시간외 매매에서 미래산업 주가는 종가보다 6.38% 오른 3만2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미래산업의 시간외 거래량은 13만3973주이다.

코스피 상장사 미래산업이 나이지리아산 리튬광석의 샘플테스트를 진행한다.

미래산업 관계자는 "샘플테스트를 위한 나이지리아산 리튬광석이 7월 말 중국 심천에 도착했고, 천호 측에서 보낸 광석샘플이 어제 국내에 도착했다"고 8일 밝혔다.
이 회사는 앞서 리튬 신사업 진행을 위해 지난 7월 13일 홍콩에서 천호투자유한공사, AVC와 함께 3자간 양해각서를 작성한 바 있다.

미래산업이 수입하는 리튬광석은 품위(유용원소 함유량)가 높은 최고등급 리튬으로 알려졌다. 리튬원광은 일반적으로 산화리튬(Li2O) 순도 1~2%가 대부분이고 3.5% 이상이면 고품질로 취급받고 있다.

7월 말 천호투자유한공사는 먼저 해당 샘플광석에 대한 성분분석을 시행했고, 그 결과 Li2O 순도 5.9%의 고순도 리튬광석임을 확인했다. 이후 한국에서도 추가 분석을 할 예정이다.
국내에 도착한 리튬광석 샘플은 AVC를 통해 사전에 협의된 국내 3사에 미래산업이 제공한다. 이후 약 2~3주간에 걸쳐 샘플측정 및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추후 그에 따른 전체적인 결과를 받아보게 된다.

천호투자유한공사가 보유한 나이지리아 리튬광산은 매장 추정량 약 500만t 이상, 25년간 채굴이 가능한 3기의 리튬광산이다. 1광구가 올해부터 채광을 시작했다.

미래산업은 이를 통해 연간 최대 50만t의 리튬광석을 일정기간 국내에 독점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3자간 MOU를 리튬전문유통사인 AVC와 체결했다.

미래산업 관계자는 “자사는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많은 노력을 진행 중"이라며 "신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해 나이지리아에 광산을 보유하고 채굴을 시작한 천호투자유한회사를 사업파트너로 함께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리튬 생산기업들에게 안정적이고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고순도 리튬광석 유통사업을 진행해 자사의 중장기적인 성장을 견인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정 기자 thebigdata@kakao.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