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씨엔지니어링, 주가 급등…'카티필' 신의료기술 평가 유예 신청

김민정 기자

2023-08-07 11:25:14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민정 기자]
에쓰씨엔지니어링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에쓰씨엔지니어링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22.1% 오른 226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에쓰씨엔지니어링 자회사 셀론텍이 관절연골 재생치료용 의료기기 ‘카티필(CartiFill)’에 대해 고령의 퇴행성관절염 환자까지 사용 확대를 추진한다.

재생의료 전문 바이오기업 셀론텍은 김만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교수가 주도한 임상연구를 통해 카티필의 50세 이상 관절연골 결손 환자에 대한 치료 효용성을 확인했다고 7월 31일 밝혔다.
카티필은 개량 미세골절술을 시행할 때 연골세포 및 골수세포 등이 위치하는 것을 돕는 ‘조직수복용생체재료’다. 셀론텍의 독자적인 바이오콜라겐을 원료로 개발된 국내 최초 젤 타입 관절연골 재생치료용 의료기기로 2013년 식품의약품안전처 품목허가를 받았다. 그리고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이 2013년 고시한 신의료기술에 해당되는 치료재료로 인정받았다.

젤 타입의 제형 경쟁력을 통해 환자 관절연골 결손 부위의 다양한 형태와 크기에 맞춰 주입되는 카티필은 병변 가장자리까지 완벽히 채워져 보다 효과적인 조직재생을 이끌어 낸다. 또한 절개 수술이 아닌 관절경을 이용한 간편 시술도 가능해 환자의 빠른 회복과 의료진의 편의성을 도모할 수 있다.

이번 임상연구는 총 92명의 무릎관절연골 결손 환자들을 3개 그룹으로 나누어 진행됐다. 50세 이상 및 50세 미만의 카티필 이용 미세골절술을 시행한 그룹과 50세 이상 미세골절술만 시행한 그룹을 대상으로 2년간 추적 조사해 △골관절염 증상지수(WOMAC) △기능성, 통증, 삶의 질 평가지수(KOOS) △활동지수(TAS) △자기공명영상(MRI) 평가점수(MOCART) 분석으로 차이점을 면밀히 평가했다.
그 결과 카티필을 이용한 환자군은 50세 이상과 50세 미만 차이 없이 모두 임상적 개선 효과와 재건된 연골의 질적 향상을 보였다.

김만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카티필을 이용한 미세골절술은 환자의 나이와 관계없이 관절연골 재생치료에 효과적인 시술법”이라며 “특히 카티필을 이용해 수복된 연골의 질이 미세골절술만 시행한 환자군 대비 더 우월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셀론텍 관계자는 “현재 카티필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 고시에 따라 50세 미만 환자에게 사용되고 있는데 이번 임상연구로 고령의 환자군까지 시장을 확장하기 위해 필요한 임상 레퍼런스를 확보했다”며 “50세 이상 나이 확대에 따른 신의료기술 평가 유예를 신청해 조기 시장 확대를 추진 중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심평원에 따르면 국내 퇴행성 관절병증 환자 수는 2021년 약 400만명에 이른다. 그중 50세 이상 환자 수는 전체의 약 87%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김민정 기자 thebigdata@kakao.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