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4 Sun.

유한양행, 자체 개발 신약 후보물질 미국 내 임상2상 승인

기사입력 : 2021-10-13 14:40:13
center
이미지 제공 = 유한양행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유한양행은 기술수출 파트너사인 미국 프로세사 파마슈티컬즈(Processa Pharmaceutials)에서 지난 9월 제출했던 기능성 위장관질환(GI) 치료제 후보물질인 'PCS12852'의 미국 내 임상 2a상 임상시험계획(IND)이 승인됐다고 13일 밝혔다.

PCS12852는 2020년 8월 유한양행이 프로세사에 기술 이전한 기능성 위장관질환(GI) 치료제 후보물질로 유한양행이 자체 개발한 합성신약이다.

이 물질은 국내에서 전임상 독성, 임상 1상 시험을 마치고 프로세사에 기술이전됐다.

프로세사의 이번 임상2a상은 중등도(moderate) 에서 중증(severe)단계의 위무력증(gastroparesis) 환자 24명을 대상으로 PCS12852의 안전성, 내약성, 및 용량에 따른 약동학적 특성 평가 등을 목적으로 다기관, 무작위배정, 이중눈가림 조건으로 진행한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PCS12852 물질은 국내 전임상 독성, 임상1상을 통해 심혈관 부작용 없이 우수한 장 운동개선 효과를 확인한 약물이기에 이번 미국 임상에서도 좋은 결과가 기대된다” 고 말했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