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아르고’,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레이드’ 이달 말 상장 예정

-‘아르고’와 우수한 기술력과 ‘비트레이드’의 노하우가 만나 시너지 기대

기사입력 : 2019-03-22 16:22:59
center
[빅데이터뉴스 이병학 기자] 비트레이드 관계자는 “국내기술력으로 완성된 암호화폐인 블록체인 아르고(Aergo)는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레이드에 이달 말 상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비트레이드는 IT 인증, 보안 및 금융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블록체인 개발 솔루션을 보유한 ‘블록체인컴퍼니’와 국내 최고의 블록체인 전문기업인 ‘블로코’가 함께 만든 암호화폐 거래소다.

특히 중앙화 방식으로 설계되어 있는 기존의 거래소와 달리 장부의 체결 내역 관리와 고객 인증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는 등 거래소 시스템의 코어 영역에까지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3~4월 중 비트레이드는 아르고뿐 아니라, FCC 암호화폐와 코커스 체인 등을 추가 상장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거래소 구축이나 가상화폐 개발 등 블록체인 관련 컨설팅 분야로 사업저변을 넓혀 나가고 있다.

아르고는 이더리움과 같은 플랫폼 성격을 가진 코인으로 국내에서는 2번째로 상장되는 코인이며 아르고의 기술은 블로코의 기술력이 집약되어 개발되고 있다. 이더리움과 같은 플랫폼 기능성으로 다양한 암호화폐 생태계의 구현에 용이하고 실생활에 유의미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보도에 따르면 아르고 암호화폐를 활용한 바른미래당의 정치후원 디앱이 진행되며, 게임광고 리워드 등의 용도로도 상반기내 실사용될 예정이다.

향후 국내 기술로 만든 아르고 암호화폐가 이더리움을 대체하거나 비슷한 수준으로 성장할지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이유로 최근 가격이 100% 상승하는 등 주요 거래고객 및 투자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비트레이드 관계자는 “아르고의 성장 가능성과 높은 기술력에 따른 성공을 긍정적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아르고와 같이 성장성 있는 코인을 발굴해 거래소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우수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가진 암호화폐 거래소인 비트레이드 상장은 블랙 토큰의 거래를 더욱 활성화시킬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프로젝트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회사들과의 파트너쉽을 강화하여 아르고의 가치를 더욱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